닫기

홍보센터

보도자료최근 보도자료를 안내드립니다

지오영, '니치버스터' 희귀의약품 공급 박차

관리자(geoyoung@geo-young.kr)2024.05.07조회 101

지오영, '니치버스터' 희귀의약품 공급 박차

2023년 10만개 치료제 배송  

사회적 안전망 확대 기여..."사명감 갖고 최선 다해 공급"

 

지오영이 희귀질환 치료제 공급 사업에 적극 나서고 있다.

  

국내 1위 의약품 유통기업 ㈜지오영(대표 조선혜 회장)은 지난해 총 9만 9,582개의 희귀필수의약품 공급을 완료했다고 7일 밝혔다.

 

지오영은 아스트라제네카(AstraZeneca), 레코르다티(Recordati) 코리아 등 글로벌 제약회사의 희귀의약품 국내 유통을 맡고 있다. 삼성바이오에피스의 희귀질환 치료제도 최근 공급을 시작했다.

 

희귀의약품은 온도나 습도에 민감해 철저한 관리가 없으면 보관 및 배송 시 제품 손상이나 변질 우려가 있다.i) 중증환자들의 효과적인 질병 치료를 위한 적시공급 역시 중요한 요소다.

 

지오영은 업계 최고 수준의 콜드체인 설비와 국내 1위 의약품 유통 노하우를 더해 민간은 물론, 공공영역에서도 희귀의약품 공급 실적을 쌓아가고 있다.

 

지오영은 지난해부터 식품의약품안전처 산하기관 한국희귀·필수의약품센터의 냉장 및 마약류 의약품 등의 보관·배송 위탁사업을 수행 중이다.

 

냉장 33종·상온 55종·마약류 3종 등 한국희귀·필수의약품센터가 해외에서 들여온 91개 품목의 희귀의약품을 신속하고 안정적으로 공급하며 환자들의 치료 기회 확대에 기여하고 있다.

 

희귀질환은 환자 수가 2만 명 이하거나 진단이 어려워 유병 인구를 파악하기 어려운 질환이다. 국내에서는 현재 총 1,248개의 질환을 희귀질환으로 분류하고 있다. 지난해에도 83개 질환이 새로 추가되는 등 매년 증가하는 추세다.ii) 

 

전 세계적으로는 약 7,000여 종의 희귀질환과 3억 5천만명 이상의 유병인구가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이는 전 세계 후천성면역결핍증(AIDS) 및 암 환자를 합한 것보다 두 배 이상 많은 숫자다.iii)

 

글로벌 의약품 시장조사기관 이밸류에이트파마에 따르면 전 세계 희귀의약품 매출은 지난해 1,680억 달러(약 236조원)에서 2028년 2,710억 달러(약 369조원)까지 연평균 10%의 성장이 예상된다.iv)

 

시장 규모가 크게 확대됨에 따라 가팔랐던 성장세가 조금씩 둔화할 것이란 시각도 있지만, 2028년 기준 매출 상위 10개 제품군의 총 판매액만 570억 달러(78조원) 이상으로 전망되는 등v) 희귀의약품 시장은 여전히 '니치버스터(Nichebuster, 거대 틈새시장)'로 불리고 있다.

 

(뒷면에서 계속)

 
 

보도자료

서울 서대문구 성산로 321 │ www.geo-young.com

 

실제로 글로벌 대형 제약사들의 희귀의약품 개발도 활발하다. 2028년 세계 희귀의약품 매출 상위 3개사 가운데 하나로 예상되는 존슨앤드존슨의 경우, 전체 매출에서 희귀약이 차지하는 비율이 2022년 27%에서 2028년 46%까지 무려 19%p 대폭 늘어날 것으로 관측된다.vi) 

 

지오영 조선혜 회장은 "희귀의약품 공급은 사회적 안전망 확대에 기여한다는 측면에서 매우 중요한 공적 성격을 갖는 사업"이라며 "향후에도 환자들의 건강 증진을 위해 원활한 희귀의약품 공급에 사명감을 갖고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끝>

 


i) 생물학적 제제 등 보관 및 수송 관리 가이드라인(21.10), 식품의약품안전처

iii) 희귀의약품을 중심으로 본 혁신신약 연구개발과 시사점(23.10.31), KIET 산업연구원

iv) Orphan Drugs Are Losing Their Sparkle(24.04), Evaluate

v) Orphan Drugs Are Losing Their Sparkle(24.04), Evaluate

vi) ORPHAN DRUGS 2023-2028 A FLATTENING CURVE?(23.03), Evaluate

이전글이전글
지오영, 동물 의약품 유통도 강화한다
다음글다음글
봄철 꽃가루 알레르기엔 역시 ‘지르텍’
TOP
검색 닫기